뉴스민
2019년 11월 18일 월요일

<뉴스민>은 대구경북을 살아가는 노동자, 농민, 빈민, 여성, 장애인, 이주노동자, 청소년, 성소수자 등 핍박받는 민중의 이야기를 전달하는 민중대안언론입니다. 

<뉴스민>은 민중대안언론입니다.

미디어가 범람하는 시대를 우리는 살아가고 있지만, 정작 오늘을 살아가는 우리의 이야기를 해주는 미디어는 없습니다. <뉴스민>은 우리들이 살아가는 삶터에서, 땀흘리는 일터에서, 투쟁하는 현장에서 삶과 땀, 그리고 투쟁을 담아내는 민중대안언론입니다.

  <뉴스민>은 인류 보편적 가치를 지향합니다.

절차적 민주주의가 이 땅에 자리 잡았지만 여전히 진정한 민주주의의 실현은 요원해 보입니다. 인류의 보편적 가치는 시대의 뒤떨어지는 소리가 된 채 오로지 세련되게 포장된 자본의 욕망만이 인정받는 시대를 우리는 살아가고 있습니다. <뉴스민>은 인간을 노예로 전락시킨 자본의 맨 얼굴을 밝혀내고, 민주주의, 자유, 평등, 인권, 대안세계화 등 인류 보편적 가치가 발현하는 사회를 지향합니다.

  <뉴스민>은 민중공동체를 지향합니다.

이웃의 누군가가 외롭게 죽음을 맞아도 무관심한 사회를 우리는 살아가고 있습니다. 분절화, 파편화 된 사회에서 그저 열심히 일하는 개인으로 살아가는 민중을 모아 놀이와 웃음이 있고, 슬픔을 나누는 공동체를 일구어 가겠습니다. <뉴스민>은 나와 너의 소통과 연대의 장을 만들어, 함께 웃음 짓는 민중공동체를 지향합니다.

 

  • 뉴스민 소재지 : 대구광역시 달서구 성당동 성당로 187 2층
  • 연락처 : newsmin@newsmin.co.kr 070-8830-8187
  • 발행인 : 노태맹
  • 편집인 : 천용길
  • 편집위원장 : 이득재(대구가톨릭대)
  • 편집위원 : 이득재, 서창호(인권운동연대), 전근배(대구장애인차별철폐연대), 진냥(청소년인권행동 아수나로), 김용철(성서공단노동조합), 한상훈(대구민예총), 신동재(민족극운동협회), 조은별(경북대), 정용태(대구주거연합), 노태맹(대구인도주의실천의사협의회)
  • 취재기자 : 김규현, 박중엽, 천용길
뉴스민 하단메뉴
하단구분바

사단법인 뉴스민 | 등록번호 : 대구 아00095(2012.8.24) | 발행인 : 노태맹 | 편집인 : 천용길
창간일 : 2012.5.1 | 대구광역시 달서구 성당동 72-18 노동복지회관 2층뉴스민
TEL : 070-8830-8187 | FAX : 053)211-4719 | newsmin@newsmin.co.kr

뉴스민RSS정보공유라이선스정보공유라이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