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곰곰이 생각해 보니] (28) 흔적 - 뉴스민
뉴스민 로고
무제 문서
뉴스 오피니언 기획/특집 지역광장 사진/영상 주말판 노는날  
 
뉴스홈 > 오피니언 > 칼럼 > 곰곰이 생각해 보니
뉴스관리툴 2014년07월23일 11시36분    
글자크기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곰곰이 생각해 보니] (28) 흔적
평소와 같은 날이었으나 평소와 같지 않은 날

김태홍 ssagaji0415@naver.com

ⓒ김태홍

많은 시간을 같이하다 보면 어떤 순간에 그 대상에 대한 집중력을 잃게 되고
대개 그 순간은 조금 더 시간이 흐른 뒤에 가볍지 않은 후회와 쓰라림을 동반하기 마련이다.
 
평소와 같은 날이었으나 평소와 같지 않은 날이었다.
언제나처럼 함께 이야기를 나누고 음료를 마시며 사진을 남겼으나
하필 그런 보통의 날, 그가 남긴 특별했던 한 줄의 글은 그와 나 사이에 가득했던 일상에 묻혀버렸다.

시간이 한참이나 지나 그를 잃어버리게 되고 그때의 마음만이 내 옆에 남아 자꾸만 그리움을 타게 만드는 시기가 찾아왔다. 무심코 생각난 한순간의 특별함에 목이 메어 오래된 사진들을 기억해 보지만 보이는 것은 그날의 내 기억만큼이나 흐릿하게 남은 소중한 것의 흔적뿐이었다.

쓸데없이 선명하게 나타난 탁자의 사용감과 기억도 나지 않는 종류의 음료 사이에 분명히 존재했던 무엇인가가 그렇게 아쉬움과 함께 스러져 갔다.
 

김태홍 ssagaji0415@naver.com

ⓒ 뉴스민 (http://www.newsmi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보도자료 newsmin@newsmin.co.kr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곰곰이 생각해 보니섹션 목록으로

이름 비밀번호
 97724548  입력
이전기사 : [곰곰이 생각해 보니] (27) 여름 (2014-07-10 10:28:10)
많이 본 기사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최근 기사
열악한 대구 시민 복지…”복지기준선 필요...
낙동강, 맹꽁이 사라지고 큰빗이끼벌레만
청도 송전탑 공사 강행 1년, 피해 주민 “...
중구청, 대구 지자체 중 비정규직 비율 1위
국가는 유령이다: ‘유일자(唯一者)’ 막스...
“학교 급식인원 감소 예상된다”며 조리원...
민주노총 대구본부, ’10월 항쟁’ 답사 진...
삼평리 주민과 연대자, 송전탑 넘는 넝쿨이...
노조탄압 논란 ㈜오토..."시급 5,270원 알...
그리스에 대해 프랑스인들이 보여주는 열정...
뉴스민 하단메뉴
하단구분바

사단법인 뉴스민 | 등록번호 : 대구 아00095(2012.8.24) | 발행인 : 노태맹 | 편집인 : 천용길
창간일 : 2012.5.1 | 대구광역시 달서구 성당동 72-18 노동복지회관 2층뉴스민
TEL : 070-8830-8187 | FAX : 053)211-4719 | newsmin@newsmin.co.kr

뉴스민RSS정보공유라이선스정보공유라이선스